때때로 허물어져야만 한다.

정의定義 할 수 없는 정의正義를 위해,

우울의 관 뚜껑 같은 마음을 열어야 한다.

 

npoNaHj.jpg