호수는

하늘과 산을 품어 안아

속으로 보듬고

토닥인다

 

153Arwe.jpg